스위스 테마관 _ 32동 2층 ( 매표소 건물 2층+시계탑)
 
스위스로 여행을 떠나볼까요?
스위스의 대표 기차들이 스위스의 환상적인 경치를 한 눈에 볼 수 있게 디오라마로 연출한 테마관입니다. 스위스의 기차가 마을 주변을 칙칙폭폭 달리고 눈과 숲으로 둘러 싸여 있는 아늑한 스위스 마을과 융프라우 마을의 평화롭고 고요한 밤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시계탑까지 올라가면 마테호른과 전망대가 전시되어 있어 실제 스위스에 와 있는 듯한 느낌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swissTheme_002.png
 
 
기차 여행의 천국 스위스!
기차 이동이 많은 유럽에서 기차를 이용한 이동은 다음 목적지로 가는 것이 아닌 그 자체가 여행이 됩니다. 나라 전체가 하나의 거대한 관광지라 해도 좋을 만큼 가는 곳마다 놓치기 아까운 풍경들로 채워진 스위스는 멋진 풍경을 볼 수 있는 여러 개의 노선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 중 몇몇 구간은 경치를 잘 볼 수 있도록 특별 제작한 기차를 운행하며, 이 기차를 타기 위해 가차가 서는 도시로 일정을 변경하는 여행자들도 많다고 합니다.
 
스위스는 유럽의 중앙에 위치하여 유럽 어느 도시에서나 철도로의 이동이 용이합니다. 프랑스 파리, 독일 뮌헨, 이탈리아 로마ㆍ밀라노,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등 유럽 주요 도시에서 열차를 이용해 스위스로 이동이 가능하며, 또한 전국적으로 5,000km 이상의 노선이 깔려 있어 스위스 국내 이동은 기차를 이용하는 것이 편리합니다.
 
스위스의 유명한 관광 기차에 대해서 알아볼까요?
 
jungfrau-trail-map.jpg

 
1. 골든패스 라인 (Goldenpass Line)
골든패스 열차란 골든패스 라인(GoldenPass Line)에 운행되는 열차로
몽트뢰(Montreux) – 쯔바이짐멘(Zweisimmen) = MOB-Line( 2시간 소요)
쯔바이짐멘(Zweisimmen) - 인터라켄(Interlaken) = BLS-Line( 1.5시간 소요)
인터라켄(Interlaken) – 루체른(Luzern) = SBB Line( 2시간 소요)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골든패스 라인은 각 구간마다 열차의 내관과 외관이 조금씩 다릅니다. 같은 골든 패스 열차를 탑승했더라도 구간이 다르면 기차의 외관 묘사가 다를 수 있는 매력적인 관광 열차입니다. 하이라이트 구간은 몽트뢰(Montreux) – 쯔바이짐멘(Zweisimmen)으로 세계 최초로 파노라마 열차가 운행된 구간인 만큼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합니다.
 
2. 빙하 특급 (Glacier Express)
빙하 특급은 스위스의 대표적인 산악 휴양지역인 체르마트(Zermatt)와 생모리츠(Saint-Moritz)를 오가는 관광 열차입니다.
체르마트(Zermatt)-브리그(Brig)-안데르마트(Andermatt)-디센티스 (Disentis)-쿠어(Chur)- 생모리츠(Saint-Moritz)/다보스(Davos)를 기본 구간으로 하고 있으며 총 이동구간이 약 300km입니다.
 
구름 속을 뚫고 올라 사람의 손길이 전혀 닿지 않는 알프스의 시골풍경과 아찔한 알프스 절벽을 지나는 광경을 보여줍니다. 8시간 달리는 동안 계곡7, 다리는 291개를 건너고, 터널을 91개나 통과하게 됩니다. 속도는 시속34킬로미터로 세계에서 가장 느린 특급열차라는 타이틀을 갖고 있습니다. 기차가 느린 덕에 풍경을 더 여유롭게 감상할 수 있습니다.
 
3. 스위스 초콜릿열차(Swiss Chocolate Train)
초콜릿 열차는 골든패스 서비스와 유명한 초콜릿브랜드인 까이에-네슬레가 함께 운영하는 색다른 관광상품 열차입니다.
아름다운 호반도시 몽트뢰(Montreux)와 초콜릿공장이 있는 브록(Brock), 중세 유럽의 정취가 가득한 그뤼에르(Gruyere) 구간을 왕복합니다. 편안하게 앉아서 와인을 즐기며, 몽트뢰(Montreux)를 둘러싼 아름다운 포도팥 경관과 중세유럽의 정취가 느껴지는 그뤼에르(Gruyere)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4. 베르니나 특급(Bernina Express)
알프스를 종단하여 이탈리아로 들어가는 고산열차로 쿠어(Chur)/생모리츠(Saint-Moritz)–티라노(Tirano)-루가노(Lugano)까지 연결되는 베르니나 특급열차는 유럽의 북부의 남부를 연결하기 때문에 다양한 언어권과 문화권을 지나는 독특한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눈앞에 펼쳐지는 구름다리, 바위 절벽, 알프스의 푸른 숲, 만년설 등 환상적인 경치 또한 감상할 수 있으며 산악지대와 고지대를 지나는 루트가 많고 지그재그형 터널을 지나기 때문에 아찔한 다이나믹한 열차 여행을 경험 할 수 있습니다. 
 
5. 빌헬름 텔 특급
빌헬름 텔 익스프레스(Wilhelm Tell Express)는 철도여행과 수상여행을 결합한 형태입니다. 스위스 건국의 영웅인 빌헬름 텔의 연고지인 루체른 호수에서 고풍스런 증기선을 타고 여정을 시작하여 플뤼렌(Flüelen)-벨리조나(Bellizona)-루가노(Lugano)/ 로카르노(Locarno)구간으로 약 3시간 30분이 소요됩니다.
루체른의 명물 카펠교를 뒤로 하고 엔틱한 느낌의 증기선에 올라 맑은 빙하 호수위에서 식사를 하고 스위스 풍경을 감상할 수 있는 루체른-플뤼렌 구간과 중부권을 벗어나 고타드 산악 터널을 지나 이탈리아권으로 접어들면서 시각적으로 보이는 새로운 문화권 변화를 감상할 수 있는 매력적인 고타드-티치노 구간이 이 열차의 하이라이트입니다.
 
 
 
 
 


백색의 피라미드 마테호른
 
2297.jpg

마테호른은 네팔의 안나푸르나, 아마다블람과 더불어 세계 3대 미봉으로 불립니다. 스위스와 이탈리아 국경지대의 해발 4478m 지점에 삼각형 모양으로 우뚝 솟아 있어, 마치 백색의 피라미드를 연상시키는 마테호른은 그 웅장함과 당당함으로 인해 알프스에서 가장 포토제닉한 봉우리로 손꼽힙니다.
 
알프스의 순수한 매력으로 가득한 트레킹코스
마테호른 라운딩 트레킹은 마테호른을 비롯한 Weisshorn, Zinalrothorn, Dent Blanche, Dent d’Herens 등 유럽에서 가장 아름답다고 칭송 받는 산들을 바라보며 걷는 트레킹 코스입니다.
마테호른 인근에 사는 사람들은 알프스의 고산 지대에 위치한 지형 특성 상 외부와의 교류가 쉽지 않았습니다. 이 때문에 그 어느 지역보다도 더 전통적인 문화를 간직하고 있습니다. 마테호른 라운딩을 하다 보면 순박한 그들의 삶은 물론, 스위스와 이탈리아의 국경지대를 따라 두 나라의 문화까지 함께 체험해 볼 수 있습니다.
 
알프스의 무공해청정 마을 체르마트[Zermatt]
스위스 최고의 청정마을 체르마트에서는 자동차 출입이 금지되어 있으며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 프로젝트를 실천하고 있는 마을로 유명하다.
스위스에서 가장 유명한 랜드마크인 마테호른은 영화사 파라마운트의 심볼로 유명하며, 그 어떤 고봉들보다 독특한 모양새를 자랑하는 알프스 최고의 명봉이다. 체르마트는 이 마테호른을 품고 있는 알프스 여행의 거점입니다.
4,000m 명산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일년 내내 웅대한 알프스의 산들과 빙하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알펜호른
 
horn.jpg
 
 
오랜 옛날부터 알프스 목자들은 고지대의 목초지에서 계곡 아래 가족들에게 소식을 전하는 등 의사소통의 수단으로 알펜호른이라는 독특한 악기를 사용해왔습니다. 알펜호른 소리는 깊은 알프스 계곡 너머 10킬로미터나 떨어진 곳에서도 들을 수 있다고 합니다. 이 악기는 몸체가 길어서 어떤 것은 사람 키의 두배나 됩니다. 알펜호른은 산에서 나는 가문비나무로 만드는데 날씨와 지형의 영향으로 나무 아랫부분이 휘기 때문에 알펜호른을 만들기에 제격입니다. 스위스 낙농업자들은 알펜호른의 아름다운 소리를 들려주면 소들이 젖을 짜는 동안 얌전해진다고 믿어왔으며, 과거에는 알펜호른이 전쟁을 알리는 데에 사용되기도 했습니다
 
스위스 테마관에는 알펜호른 악기가 전시 되어있으며, 직접 연주해 볼 수 있습니다.
 
 
 
스위스 열기구
스위스 테마관 왼쪽문에 들어서서 2층으로 올라서면 오색찬란한 여러 개의 열기구 모형이 대롱대롱 천장에 진열되어 있습니다. 
스위스에는 매년 샤또네 국제 열기구 축제(International Balloon Festival, Château-d'Oex)’가 열립니다.
 
스위스열기구.jpg

샤또네 국제 열기구 축제(International Balloon Festival, Château-d'Oex).
전 세계 20개국에서 모여든 80개의 오색빛깔 열기구와 10개의 특별 모형의 열기구가 전형적인 스위스 알프스 마을, 샤또데(Château-d'Oex) 하늘을 찬란하게 물들입니다.
1979 2, 샤또데 관광청의 주최로 5개국 출신의 12개 열기구로 시작된 샤또데(Château-d'Oex) 국제 열기구 축제는 매년 열립니다.
 
스위스 탐험가 삐꺄르(Bertrand Piccard)는 그의 영국인 동료 존스(Brian Jones)와 함께 1999 3, 오전 9 5분 브라이틀링 오르비떼 3(The Breitling Orbiter III)라 이름 붙인 열기구를 타고 샤또데 상공으로 날아 올라 세계 일주에 도전했습니다. 이 탐험은 거리(45'755km)와 시간 소요에서 모두 기록을 갱신했습니다. 삐꺄르의 첫 번째 열기구 세계일주로 인해 샤또데가 유명해 졌고, 1999 12, 열기구 공간이란 뜻의에스빠스 발롱(Espace Ballon)”이라는 열기구 재단이 세워지기에 이르렀습니다.
이와 함께 1999 12, 샤또데 관광청은스카이 이벤트라는 주식회사를 설립하고 2000 1월부터 일반인들에게 열기구를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열기구 축제가 펼쳐지는 1주일 동안 매일 다채로운 모양과 크기의 열기구가 오색 빛으로 하늘을 수 놓습니다. 축제 기간 대부분의 아침 9 45분에 100개의 열기구가 상공으로 날아 오르는 장관이 연출되며 직접 열기구를 체험해 볼 수 있는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에어쇼를 비롯한 특별한 애니매이션 장식으로 단장한 열기구 쇼를 볼 수 있습니다. 축제 기간이 아니더라도 샤또데에서는 연중 열기구 탑승이 가능합니다.
 
 
 
 
인명구조견
 
dog.jpg

18세기 스위스의 험준한 산악 지대에 있는 수도원에서 키우던 개들이 눈 속에서 길을 잃은 여행자를 찾아내던 것에서 역사가 시작되었으며, 사람의 최소 1만배 이상의 후각과 50배 이상의 청각을 활용해 실종자의 위치를 탐색해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훈련된 견입니다.
세번트버나드로 불리는 이 개들은 스위스의 구조견으로 상징적이며 1960년대까지 조난자들의 구조와 수색에 이동되었으나 헬기의 등장으로 지금은 관광객들의 사진촬영이나 맹인 안내견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swissTheme_003.png
융프라우관 _ 32동 2층 ( 매표소 건물 2층+시계탑)

 
인터라켄과 융프라우의 야경을 볼 수 있는 전시관.
스위스의 작은 마을을 한 눈에 볼 수 있게 전시되어 있습니다.
 
 
붉은 지붕하얀 융프라우
 
Jungfraubahn.jpg

유럽의 지붕이라 불리는 융프라우는 스위스 말로 '젊은 처녀'란 뜻입니다. 수줍음 많은 처녀처럼 변덕스러운 날씨 속에서 아름다운 모습을 드러내는 날이 많지 않기 때문에 붙여진 것이라고 합니다.
높이가 3,454m에 달하는 융프라우요흐는 눈 덮인 산봉우리와 아름다운 설경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융프라우와 3970m 높이의 아이거 산, 4000m가 넘는 알레치 호른, 비츠 호른과 같은 산들로 이뤄진 이 빙하 지대는 스위스에서 규모가 가장 큽니다. 유럽에서 가장 긴 알레치 빙하도 융프라우에서 시작되어 무려 26.8㎞나 뻗어 있으며, 주변의 알프스 만년설은 남쪽의 이탈리아까지 아름답게 이어집니다. 이곳에는 산양, 염소, 여우, 마멋, 검독수리 등 다양한 동물과 600여 종의 식물이 살고 있습니다. '알프스의 영원한 꽃'으로 유명한 에델바이스는 여느 식물과 달리 해발 1980m 높이에서도 잘 자랍니다.
 
유럽에서 가장 높은 기차역융프라우요흐 역’( 해발 3454m )
왕복 탑승시간 : 인터라켄-융프라우요흐 약 4시간 20
융프라우 철도는 알프스 유일의 세계자연유산인 융프라우와 알레취 빙하가 시작되는 유럽 최고도의 역 융프라우요흐 해발 3.454m까지 여행객을 싣고 운행되고 있습니다. 전망대에 오르면 파노라마처럼 펼쳐지는 풍경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단 한번의 기차여행으로 제일 아름다운 융프라우 두개의 산을 동시에 감상하며 오를 수 있으며, 유난히 청명한 융프라우의 하늘 아래로 알레치 빙하가 또렷이 보이고 맑은 날에는 인터라켄 시가지까지 시야에 들어옵니다.
 
2001년 유네스코의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융프라우
2001년에 알프스 영봉들 중에서 유일하게 자연의 노벨 평화상인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지정되므로써유럽의 정상=융프라우의 명성을 더해 가고 있습니다.
이는 단순히 자연의 진기하고 아름다운 것 뿐만 아니라 융프라우의 과학적인 보호 가치가 높다는 사실을 보여줍니다. 빙하 지대 고유의 여러 가지 지형을 포함하고 있으며 알프스 특유의 다양한 생태를 잘 보여줍니다.



Edelweiss
에델바이스 소개
이용안내
투어맵
찾아오시는길
Museum
러브클레이디자인
커피박물관
치즈 박물관
초코렛 박물관
Swiss travel
스위스테마관
러브 프로포즈관
스위스 스토리
산타빌리지
베른 베어
Experience
단체입장권
단체체험
현장체험
단체 문의
Enjoy
이벤트
기념품관
Cafe
더츠커피
마테호른 레스토랑
Event

Reservation

뉴스

방송&잡지